웨어러블 AI 시장, 2029년까지 연평균 17.2% 성장해 1천385억달러 전망

웨어러블 AI 시장, 2029년까지 연평균 17.2% 성장해 1천385억달러 전망

KRG

스마트워치 등 웨어러블 AI 시장이 커지고 있다. 웨어러블 AI 시장은 건강 및 피트니스에 대한 관심 증가, 웨어러블 기술 발전, 스마트폰 및 사물인터넷의 통합 등의 요인으로 성장세가 가파르게 나타나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Markets&Markets에 따르면 글로벌 웨어러블 AI시장은 2024년 627억달러에서 매년 17.2% 성장해 2029년에 1,385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웨어러블 AI시장의 성장 요인 중 가장 중요한 요인은 개인의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최근의 트렌드가 한몫한다. 건강관리를 의료기관이 아닌 1차적으로 자체적인 툴을 가지고 체크하고 모니터링하는 최근의 트렌드를 반영하듯, 특히 스마트워치 활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여기에다 혈압, 혈당, 인바디 등 다양한 항목을 체크하기 위한 이용 도구들이 활발하게 등장하면서 웨어러블 AI 주목도가 높아지고 있는 것.

특히 스마트워치를 통해 기록한 건강관련 항목들이 AI와 결합하면서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거두고 있는데다, 단순히 개인 건강 차원을 넘어 가전, 의료, 기업 및 산업용 애플리케이션 영역까지 채택이 빠르게 늘고 있기 때문이다.

그 중에서도 온디바이스 AI가 가장 관심을 끌고 있는데, 온디바이스는 외부 서버에 의존하지 않고 기기 단독으로 데이터를 독립적으로 처리가 가능, 개인정보보호 문제를 해결하고, 대기 시간을 단축시킨다든지, 향상된 사용자 경험을 확대함으로써 가장 큰 장점으로 작용하고 있다.

Markets&Markets는 애플리케이션 영역에서는 가전 부문이 가장 큰 점유율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증강 및 가상 현실 헤드셋 부문이 높은 성장률을 확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웨어러블 AI장치는 맞춤형 형태로 제공됨으로써 사용환경 최적화외 AI머신러닝 알고리즘을 활용해 사용자 행동, 선호도, 피드백 분석을 기반으로 한 사용자 경험을 제고시킨다고 덧붙였다.

다만, 문제는 치열한 경쟁과 함께 시장이 포회된 상태이고, 배터리 수명에 대한 한계 등이 극복해야 할 과제라는 것.

작가와 대화를 시작하세요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월 1만1,000원으로 주요 산업별 시장 정보를 볼 수 있어요

구독하시면 모든 글을 읽으실 수 있어요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